송알송알 가입,  
아이디/비밀번호 찾기

지정주제
자유주제
온라인 투표
환경
북한
장애인

 
 
   
  우리 아빠
  글쓴이 : 유룬     날짜 : 14-03-19 21:43     조회 : 1841    
경기 .. 초등학교 5학년 유룬
우리 아빠는 항상 바쁘시다.
이른 아침,서류를 들고 늦은 밤에서야 들어오신다.
가끔은 일찍들어오기도 하지만 요즘들어 더욱 늦게 들어오셔서
아빠를 볼 수 있는 시간이 드물다.
하지만 아빠는 바쁜 하루에도 불구하고 우리를 볼 때면 항상 밝게 웃으신다.
언제나 할 일이 많은 우리 아빠시지만 휴일만큼은 우리와 함께 놀아주신다.
휴일에도 짧은 시간을 내주셔서 가족 다같이  박물관을 가거나 수영장도 간다.
우리 가족을 위해 모든지 해 주시는 아빠이시다.
그런데 최근에 엄마와 아빠가 방에서 하는 얘기를 얼핏 들으니 우리가 돈이
부족해서 많이 힘든상황이라고 한다.
아직도 그 돈 문제가 해결되지 않아 엄마와 아빠가 싸우실 때도 많다.
그래도 나는 나를 위해 모든지 해 주시려는 아빠의 모습에 참 감사하다는
생각이 날마다 든다.
아빠,사랑해요!!!

   

 
 

 

송알송알    |     개인정보 취급방침     |     이메일추출방지정책     |     사이트맵

Copyright ⓒ 2002 The Korea Kid News. All right reserved.
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돌마루 906 SK뷰 101-601  (우편번호 463-835)
전화:010-6426-9308   이메일: ysgoodfriend@naver.com